모든복합재료

항공기 복합재 부품 수리기술 개발

by composites posted Feb 13, 2017

Developing techniques for repairing composite aircraft components


Georgia Tech는 항공기에 사용되는 복합 부품 수리 절차에 대해 Atlanta를 기반으로 하고 있는 Delta Air Line과 협력하고 있다.

항공기 제조사들은 최신 여객기 제작에 있어 복합 소재에 크게 의존하고 있는데 복합소재 부품은 수십 년 동안 사용되어 왔지만, 오늘날 비행기 기체에서 날개 및 동체와 같은 주요 구조물의 절반 정도가 복합 소재로 만들어 지고 있다.

현재 항공기의 주요 구조의 일부인 복합 부품에 수리가 필요한 경우 금속 또는 사전 경화 복합 패치를 사용하여 금속 패스너로 고정시킬 수 있지만 바람직하지는 않다. 이는 항공기에 더 많은 무게를 추가할수록 그 비행기에 추가되는 연료의 양은 줄어들며 외부 수리 패치도 특정 위치에서 공기 역학적으로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현재 조지아 공대 연구팀은 금속 패스너를 접착제로 대체 하여 항공기 부품 수리를 완벽하게 수행 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는데 접착제를 사용하므로 서 복합 소재로서 경량화의 장점으로 그대로 살릴 수 있다.

조지아 공대 연구원들은 접합 과정에서 접착제의 두께와 압력의 균일 성을 보장 할 수 있는 기술에 중점을 두고 있는데 수리를 수행하는 작업자의 변동성으로 인한 차이를 없애는 것을 개발하고자 한다.

하나의 방법으로서 첨단 나노 물질 및 인쇄 전자 기술을 사용하여 수리 된 부품의 강도를 저하시키지 않으면서 접착제 본드 라인 자체에 소형 센서를 내장하는 것으로서 이러한 센서를 통해 균일한 상태를 확인하고 관리할 수 있을 것이다. .

미국 국립 표준 기술 연구소 (National Institute of Standards and Technology)가 후원하여 조지아 공대 (Georgia Tech)는 첨단 복합 재료의 혁신과 개선을 가속화하기 위한 컨소시엄을 이끌어 향후 15 년 동안 복합재 수리 기술의 개발 계획을 수립하는 로드맵을 작성하여 추진 중이다.


delta-composites-repair3.jpg

Sanding away the paint reveals the honeycomb pattern of this composite aircraft part. Georgia Tech is working with Atlanta-based Delta Air Lines on procedures for maintaining such composite components. (Credit: Rob Felt, Georgia Tech)


Georgia Tech is working with Atlanta-based Delta Air Lines on procedures for repairing composite parts used in aircraft.
 
When Atlanta-based Delta Air Lines announced plans to purchase scores of new airplanes from Airbus and Bombardier, the carrier made clear its focus was on remaking its fleet with lighter, more fuel-efficient aircraft.
Aerospace manufacturers relied heavily on composite materials for this latest generation of passenger jets. While composite parts have been used for decades, today as much as half of all airplane components can be made of composites, including major structures such as wings and the fuselage.
For airlines, the shift to composites creates an opportunity to rethink the repair and maintenance operations needed to keep jets in top form. Although the first of Delta’s new jets won’t enter service until fall 2017, the airline is already searching for better ways to maintain and repair composite aircraft parts — which are very different from the metal parts it has been maintaining for years.
The airline is partnering with Georgia Tech to take a close look at current methods used to repair composite parts and identify ways to increase efficiency and bring down costs.
“Airlines want to create their own know-how on how to fix these structures because it’s cheaper and probably faster,” said Chuck Zhang, a professor in the Stewart School of Industrial and Systems Engineering. “But improved technologies are needed to help in the repair of composite parts. Much of it today is done by hand.”
Recently, inside Delta’s maintenance shop for composite parts, airplane nose cones stood in different stages of the process, with black markings identifying areas that needed further inspection or repair. Nearby, thrust reversers awaited sanding, finishing, and painting.
“We’ve certainly been doing composite repairs for many years,” said Todd Herrington, general manager of fleet projects at Delta. “However, what’s changed is that the type of structure now includes what we call principal structural elements — essentially the type of structure that is critical to the aircraft’s continued safe flight.”
Currently, when repairs are needed for composite components that are part of an aircraft’s principal structure, technicians can use metallic or pre-cured composite patches and secure them with metal fasteners. But that’s not ideal, Herrington said.
“The more weight we permanently add to an airplane the less range or more fuel burn we’re adding to that airplane,” he said. “External repair patches are also going to add drag, which will impact aerodynamics in certain places.”
Zhang’s team is researching ways to perfect bonded repairs so that metal fasteners can be replaced with adhesives, which would preserve the composite’s lightweight advantage. And the aerospace industry isn’t the only sector that could benefit from this effort. The automotive industry, for example, also uses advanced composite materials that need improved repair technology, Zhang said.
In an effort sponsored by the National Institute of Standards and Technology, Georgia Tech has led the Consortium for Accelerated Innovation and Insertion of Advanced Composites in creating a roadmap to chart the development of composite repair technologies over the next 15 years.
One immediate challenge Zhang’s team is trying to overcome is how to test bonded repairs for strength after they have been completed. Current practices often call for performing a repair, testing its strength to the breaking point, and then making another repair using the destructive testing results as a guideline.
Researchers at Georgia Tech are working on technology that could ensure uniformity in the thickness of the adhesive and pressure during the joining process.
“What we’d really like to do is eliminate any differences due to variability in the operator accomplishing a repair,” Herrington said.
One possibility would be to embed a miniature sensor array into the adhesive bond line itself without negatively affecting the strength of the repaired part using advanced nanomaterials and printed electronics techniques. Those sensors could enable technicians to verify uniformity.
“The idea is to embed some type of grid structure so that you can measure the difference in capacitance values between each node, and that might tell you where you have the highest thickness or pressure variation,” Herrington said.
Zhang’s team is also researching ways to test whether a composite surface has been prepared properly for the bonding process. Part of that prep process is carefully cleaning and sanding composites on both sides of the bond to get the surface just right to ensure a proper adhesion.
“When you’re preparing an original structure for bonding, what grit sandpaper you use, how worn is that sandpaper, how rough that has left the surface — that all matters,” Herrington said. “It would be nice to be able to determine up front all of those things, including whether there’s contamination of the surface.”
Zhang’s group is in the early stages of evaluating whether infrared technology could detect the presence of contamination as well as measure the characteristics and texture of the composite surface. For both projects with Delta, preliminary research will take place over the next two years to determine whether the technologies hold promise.


출처:  http://www.jeccomposites.com/knowledge/international-composites-news/developing-techniques-repairing-composite-aircraft?utm_campaign=1843615&utm_content=44747708&utm_medium=email&utm_source=SmartFocus


기술동향 - 재료 및 공정

첨단복합재료와 공정기술

  1. 복합재 성형부품 대량 생산 기술

    New technology for mass-production of complex molded composite components 자동차 산업은 점점 더 차량 경량화와 CO2 배출량을 줄이기 위하여 복합재료 사용량을 늘려가고 있지만 복잡한 공법과 높은 제조 원가로 인하여 그 적용에는 많은 제한이 있어 왔다. 최근 보다 복잡한 복합재 모델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대량생산 할 수 있는 PulPress 방법을 Evonik사에서 개발하였다. 이 새로운 ...
    Date2017.04.11 Bycomposites Views1963
    Read More
  2. 경량금속과 열가소성 복합재 결합방법 연구

    University of Twente developed a method for bonding thermoplastic composites Twente 대학에서는 최근 열가소성 복합 재료로 만든 경량 구조를 결합하는 방법을 개발하였는데 항공기에 주로 사용되는 경량 금속과 열가소성 복합 재료 사이의 결합 방법에 대하여 연구를 하였다. 열가소성 복합재료로 만든 도어의 금속 경첩은 그 대표적인 예로서 열가소성 복합재료에 구멍을 뚫거나 나사...
    Date2017.04.11 Bycomposites Views1320
    Read More
  3. 격자구조(Grid Structure)의 열가소성 복합재 부품소개

    Grid structures with thermoplastics 이 부품에는 항공 구조 응용 분야에서 많이 볼 수 있는 일반적인 격자로 보강 된 패널이 있는데 높은 치수 정확도와 결합 된 구조의 높은 강성 및 강도 성능이 요구된다. 열가소성 복합 재료 인서트는 TenCate Cetex TC1225 엔지니어링 탄소 섬유 / PAEK 사전 압착된(Pre-Consolidated) 시트를 사용하여 프레스 성형 한 다음 Victrex PEEK90HMF40으로 ...
    Date2017.04.11 Bycomposites Views1595
    Read More
  4. 열가소성 플라스틱 오버몰딩 프로젝트

    Surface Generation Embarks Upon Thermoplastic Overmoulding Project 첨단 탄소 섬유 가공 기술을 제공하는 Surface Generation사는 자동차 분야의 가격경쟁력을 갖춘 경량 탄소 섬유 부품을 개발하기 위한 18 개월간의 연구 개발 프로젝트를 시작하였다. Innovate UK의 후원을 받은 Surface Generation사는 특허받은 PtFS (Production to Functional Specification) 생산 공정을 사용하여 ...
    Date2017.02.13 Bycomposites Views2102
    Read More
  5. 항공기 복합재 부품 수리기술 개발

    Developing techniques for repairing composite aircraft components Georgia Tech는 항공기에 사용되는 복합 부품 수리 절차에 대해 Atlanta를 기반으로 하고 있는 Delta Air Line과 협력하고 있다. 항공기 제조사들은 최신 여객기 제작에 있어 복합 소재에 크게 의존하고 있는데 복합소재 부품은 수십 년 동안 사용되어 왔지만, 오늘날 비행기 기체에서 날개 및 동체와 같은 주요 구조물의...
    Date2017.02.13 Bycomposites Views2021
    Read More
  6. 완벽한 동심원을 가진 탄소섬유 골프샤프트 제조 공정

    New composite tube manufacturing process for golf shafts 현재 특허 출원중인 골프 샤프트 용 복합 튜브 신 제조 공정은 특별한 섬유 배열 기술을 통하여 1980 년대 그라파이트 골프 샤프트의 대규모 채택 이후 골프 샤프트 제조 분야에서 최초의 실질적인 핵심 기술 개발이라고 볼 수 있다. 자동화 된 튜브 와인딩 프로세스는 완벽한 동심원을 가진 탄소 골프 샤프트를 가능하게 하여 최...
    Date2017.01.23 Bycomposites Views1380
    Read More
  7. 나노 기술을 통한 항공우주 복합재의 전기 및 열전도도 향상

    Nano-modified aerospace composites to enhance electrical and thermal conductivity Surrey 대학, Bristol 대학 및 Bombardier사와의 협력을 통해 기존의 복합 재료의 전기적 및 열 전도성을 향상시킬 수있는 새로운 기술이 개발되고 있다. 탄소 섬유 강화 플라스틱으로 구성된 탄소 섬유 복합 재료는 강하고 가벼운 소재를 요구하는 산업에 혁명을 일으켰으나 낮은 전기적 및 열 전도성에 ...
    Date2017.01.23 Bycomposites Views1555
    Read More
  8. CMC 에 투자를 확충하는 Rolls-Royce 사

    Rolls-Royce expands Aerospace research center in Southern California 2013년도에 헌팅턴 비치에 위치한 “Hyper-Therm High-Temperature Composites”사를 인수한 Rolls-Royce 사는 차세대 항공기 엔진 부품 제작을 위한 CMC (Ceramic Matrix Composite) 소재와 공정 개발 및 연구를 전담하기 위한 시설 확장을 위하여 3000만불을 투자하였다. 이러한 설비 투자 확충은 미래 항공기 엔진의 성...
    Date2017.01.06 Bycomposites Views1037
    Read More
  9. Solvay 사의 Ryton PPS 재료

    Solvay’s Ryton PPS helps cool Polimotor 2 engine KSPG 사가 만든 전기 펌프 (Pierburg CWA 400)의 핵심부품인 impeller 와 stator isolator 를 제작하는데 고성능 열가소성 재료인 PPS 인 Ryton R-4 소재가 사용된다고 소재 제작사인 솔베이(Solvay)사가 밝혔다. PPS 수지에 유리섬유가 40% 함유되어 사출성형(Injection Molding)으로 제작된 부품들은 고온에서 우수한 내 화학성, 낮...
    Date2017.01.06 Bycomposites Views1765
    Read More
  10. 석탄에서 추출한 피치를 이용한 탄소섬유 개발 프로젝트

    University of Utah to develop ways to turn coal into carbon fiber 최근 유타 대학은 1.6백만 불 규모의 프로젝트를 소개하였는데 이는 석탄에 추출된 피치(Pitch)를 이용하여 탄소섬유복합재료를 보다 경쟁력있게 생산할 수 있는 공정을 개발하는 것이다. 이 프로젝트는 화학공학 교수인 에릭 에딩스가 주도하고 있는데 석탄은 산소와 함께 가열됨에 따라 탄화수소가 배출되고 이는 연료로...
    Date2016.12.27 Bycomposites Views1690
    Read More
  11. SGL 사가 선보이는 자동차 산업을 위한 혁신적 에폭시 시스템

    SGL presents innovative material concepts for large-scale automotive production applications SGL 사는 자동차 산업을 위하여 다양한 혁신적 제품 군을 선 보였다. 특히 자체 개발한 “Snap-cure” 라고 불리는 에폭시 수지를 기반으로 한 많은 Prepreg 제품들이 있는데 이 “E420” 에폭시 시스템은 속 경화 수지로서 150℃이상의 온도에서 3분이내에 경화가 되는 매 우 빠른 경화속도를 가지...
    Date2016.12.21 Bycomposites Views1240
    Read More
  12. 대량/연속 생산을 위한 열가소성 RTM

    A thermoplastic RTM process for large series 크라우스 마페이 (Krauss Maffei) 사는 K2016 전시회에서 자동차 산업용 열가소성 수지이송 성형장치 (Thermoplastic RTM, Resin Transfer Mold)를 선보였다. 열가소성 PA6 수지용으로 제작된 본 성형장치는 점도를 낮추기 위하여 카프로락탐 (caprolactam)을 주입하여 후속 화학 반응을 통해 열가소성 Polyamide 6로 변환시키는 방식을 이용하고...
    Date2016.11.22 Bycomposites Views3628
    Read More
  13. 3D 프린팅을 위한 폴리아미드 소재

    Windform FX Black, the new cutting-edge material for professional 3D printing Additive Manufacturing 분야의 선구자 중 하나인 CRP Technology 사는 “Windform FX Black”이라는 차세대 폴리아미드(Polyamide) 기반의 3D 프린팅 공정용 복합소재를 출시하였다. Dark Black 색상을 띈 이 소재는 3D 프린팅 공정에 최적화된 기계적 특성을 갖추고 있으며 낮은 온도에서 반복적인 굽힘, 뒤특...
    Date2016.11.13 Bycomposites Views1209
    Read More
  14. 초 대용량 열가소성 복합재 3D 프린팅 헤드

    An ultra-high output composite thermoplastic 3D print head Thermowood 사에서 최근 설계 개발한 PH50 헤드는 기존 PH15 에 비하여 세배이상 빠른 속도를 자랑한다. (20% 탄소섬유 필렛이 함유된 ABS 수지의 경우PH15는 시간당 150파운드, PH50은 시간당 500 파운드를 프린팅이 구현.) 신규 헤드의 경우 프린팅 작업 시 매우 정밀한 프린팅 비드(Bead)를 형성하며 프린팅 시 비드 크기를 변...
    Date2016.10.03 Bycomposites Views1214
    Read More
  15. 복합재 내충격성 향상을 위한 MIT 연구

    MIT researchers bond layers of composites materials using carbon nanotubes. 복합재료는 금속재료에 비하여 외부 충격에 취약한 특성을 가지고 있는데, 상대적으로 약한 충격에 의해서도 재료 내에 균열이 발생하는 단점을 가지고 있어 이는 재료측면에서 아킬레스건으로 알려져 있다. 최근 MIT 연구진은 탄소 나노튜브를 이용하여 복합재료의 내충격성을 높일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는...
    Date2016.09.26 Bycomposites Views2910
    Read More
  16. Victrek 사와 COMAC 사의 기술 협력

    Victrex contributes integrated polymer solution to COMAC COMAC (Commercial Aircraft Corporation of China)사에서 개발 중인 ARJ21 항공기에서 기존의 알루미늄 Floor Bracket 을 대체하기 위하여 Victrek 사의 PAEK polymer 재료를 적용하기로 결정하였다. 고성능 열가소성 재료인 PAEK Polymer 를 Injection Molding 공법으로 성형하는데 고성능 물성으로 인하여 기체경량화에 크게 이바...
    Date2016.09.16 Bycomposites Views985
    Read More
  17. AGC사의 혁신적인 열가소성 복합재 용접기술

    A low cost thermoplastic composited welding process AGC Aero Composites 사는 혁신적인 열가소성 복합재 용접기술을 개발하였다. 세계적인 항공기 기체 구조물 제작 및 조립업체인 AGC Aero Composites 사는 최근 혁신적 열가소성 복합재 용접 기술인 “Co-Fusion”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NATEP (National Aerospace Technology Exploitation Programme) 의 자금 지원과...
    Date2016.09.16 Bycomposites Views1209
    Read More
  18. IACMI 연구소에서 개발중인 자동차 부품을 위한 열가소성 공정

    IACMI Launches Project to Enable Thermoplastic Composite Parts Manufacturing for High Volume, Low Cost, Reduced Weight Automotive Components with Increased Design Flexibility IACMI (Institute for Advanced Composites Manufacturing Innovation) 연구소는 듀폰 (DuPont Performance Materials), Fibrtec과 퍼듀 (Perdue)대학 연구소와 연계하여 자동차 산업용 복합재를 위한 저비...
    Date2016.08.30 Bycomposites Views1250
    Read More
  19. 일본제지의 신소재 셀룰로스나노섬유 (CNF) 양산 성공

    Cellulose nanofiber manufacturing technology and application development 일본제지가 ‘제2의 탄소섬유’로 주목받는 신소재 셀룰로스나노섬유(CNF) 양산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목재에서 뽑아내는 CNF는 석유계 원료를 가공해 만드는 탄소섬유보다 제조단가가 6분의1 수준으로 싸고 식품이나 화장품·자동차부품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는 물질이다. 지난 2014년 일본 정부가 발표한 ‘...
    Date2016.08.27 Bycomposites Views4767
    Read More
  20. Despatch 사의 구역분할방식 - Split Zone -의 탄소섬유 산화오븐

    Despatch Split-Zone oxidation oven reduces cycle times by nearly 35% Despatch 사에서 새로이 개발한 Split-Zone Oxidation Oven 시스템은 탄소섬유 제작 공정 중 산화공정 (Oxiation Process)에서 사용되는 오븐으로서 각 오븐을 두개의 구역으로 나눠 다른 온도로 제어함에 따라 섬유의 산화공정 처리에 필요한 오븐의 수량을 줄일 수 있으며 산화공정 처리속도를 25%까지 안정되게 향상 ...
    Date2016.08.22 Bycomposites Views139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